“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北 조롱한 방글라 유튜버

유튜브 ‘팀 아짐키야’ 1분 영상
돈 지불하면 원하는 문구 읽어
조회수 41만회-댓글수 1340개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05:52]

“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北 조롱한 방글라 유튜버

유튜브 ‘팀 아짐키야’ 1분 영상
돈 지불하면 원하는 문구 읽어
조회수 41만회-댓글수 1340개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입력 : 2024/06/12 [05:52]

유튜브 ‘팀 아짐키야’ 채널에 지난 3일 올라온 ‘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 영상. 사진=팀 아짐키야

[이코노믹포스트=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돈을 지불하면 원하는 문구를 읽어주는 방글라데시 유튜브 채널에 “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라고 외치는 영상이 올라왔다.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팀 아짐키야’(Team Azimkiya)에는 이 같은 제목으로 1분짜리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7명의 남성이 등장한다. 한 남성이 ‘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라고 적힌 종이를 들고 어설픈 한국말로 이 문구를 외치면, 상의를 탈의한 나머지 여섯명의 남성들이 춤을 추며 “정은아 오물풍선 그만 날려”라고 따라 외치는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은 북한이 지난 1일~2일 대남 오물풍선을 2차 살포한 뒤에 올라왔다. 최근 북한이 대남 오물풍선을 지속적으로 날려보내자 네티즌이 동영상 제작을 신청한 것으로 추정된다. 영상은 온라인에서 입소문을 타며 11일 기준 조회수 41만회, 댓글수 1340개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사진=팀 아짐키야

사진=팀 아짐키야

사진=팀 아짐키야

이밖에도 오물풍선 도발 이후 ‘정은아 미사일 그만 쏴’ ‘김정은 사랑해요 빨간버튼 누르지 마세요’ ‘정은아 뚱뚱한데 귀여워요’ 등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언급하는 듯한 영상이 채널에 3개 더 올라와 있다.

온라인에는 “당신들은 대한 외국인이다” “참신하다” “해맑은 얼굴로 묵직하게 던져주고 간다” “한방동맹 든든합니다” “컨셉 아주 좋다” 등 재미있다는 반응과 함께 “저 사람들 보호해야 하는 것 아닌가” “이런 정치적인 문구를 의뢰해도 되나” 등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이 채널은 특정 메시지를 읽어달라고 의뢰하면 방글라데시 청년들이 춤을 추면서 해당 문구를 읽어주는 형식으로 운영된다. 가격대는 메시지 글자 수별로 2만원부터 9만9000원까지 책정돼 있다. 보통 홍보 문구나 생일 축하 메시지 등이 올라온다. 특정인을 욕하거나 놀리는 문구가 올라와 논란이 일기도 했다. 2020년 한국에서 인기를 끌면서 그해 20만 구독자를 달성했고 그 이후 정체된 상태다. EP

ysj@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양승진 북한전문 기자입니다. 좀 더 내밀한 북한 소식의 전령을 추구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