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그룹 조양호 부인 이명희 · '범행 24건' 구속영장 신청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5/31 [14:50]

한진그룹 조양호 부인 이명희 · '범행 24건' 구속영장 신청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5/31 [14:50]

 

▲  

 

"우월한 지위 이용해 사회적 약자들 상습 폭행·모욕"
"사안 중대함에도 기억이 안 난다며 혐의 부인해"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갑질 파문으로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조양호(69) 한진그룹 회장 부인 이명희(69) 일우재단 이사장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31일 이씨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상 상습폭행·특수폭행, 상해,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위반(운전자폭행), 업무방해, 모욕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씨는 2011년 8월부터 지난 3월까지 피해자 11명에 대해 총 24건의 범행을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평창동 주거지에서 출입문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경비원에게 위험한 물건인 전지가위를 던지고, 구기동 도로에서 차량에 물건을 싣지 않았다는 이유로 운전기사의 다리를 발로 차 2주간의 치료를 요하는 상해를 가했다.

 또 2014년 인천 하얏트 호텔 공사현장에서 조경 설계업자에게 폭행을 가하고 공사자재를 발로 차 업무를 방해했다.

 지난달 23일 내사에 착수한 경찰은 현재까지 11명의 피해자를 확보하고 170여명의 참고인들을 접촉해 이씨의 범죄혐의를 특정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는 우월한 지위를 이용하여 특별한 죄의식 없이 사회적 약자인 피해자들에게 상습적으로 폭행과 모욕·상해를 지속적으로 가하는 등 그 사안이 중대함에도 범행에 대한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라며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설명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