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지역 독거어르신에 '추석맞이 격려품' 전달

정시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9/25 [09:41]

부산항만공사, 지역 독거어르신에 '추석맞이 격려품' 전달

정시현 기자 | 입력 : 2020/09/25 [09:41]

부산항만공사가 지역사회 독거어르신들에게 추석맞이 격려품을 전달했다. 사진=부산항만공사


[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 기자] 부산항만공사(BPA)가 지역사회 독거어르신들에게 추석맞이 격려품을 전달했다.
 
공사는 지난 24일 부산시에 거주하는 취약 독거어르신 330명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구강청결제로 구성된 코로나19 및 독감 예방물품세트(13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공사는 "당초 코로나19 방역 최일선에서 노고를 아끼지 않은 265명의 공사 직원과 가족들을 위로하기 위해 추석맞이 격려품을 전달할 예정이었지만 직원들이 노동조합을 통해 코로나19로 일상생활이 더 어려워진 지역 취약계층 지원을 희망함에 따라 해당 예산 전약을 지역 독거어르신 지원에 사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지난 4월 독거노인복지재단과 ‘부산지역 독거노인 복지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독거노인의 사회적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독거노인 복지지원사업 공동 협력·참여 △독거노인 주거환경 개선사업 참여 및 생활필수품 지원 등을 해오고 있다.
 
공사는 독거어르신 지원 외에도 지난 21일 ‘지역사회 소외계층 추석맞이 사랑나눔 실천 행사’로 복지관·고아원·미혼모시설·새터민지원센터 등 14개 시설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결연아동 26명을 대상으로 총 30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과 방역마스크를 후원한 바 있다. EP
 
js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정시현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항만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