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하진용 교수, 차세대 무선충전 개발 및 등록 성공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11:03]

세종대 하진용 교수, 차세대 무선충전 개발 및 등록 성공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0/23 [11:03]

하진용 세종대학교 전자정보통신공학과 교수. 사진=세종대학교


[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하진용 세종대학교 전자정보통신공학과 교수가 적외선 기반의 차세대 무선충전 기술을 개발, 국내 특허 등록에 성공했다.
 
이번에 등록이 결정된 적외선 기반의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은 기존의 접촉식 무선충전 방식이나 근거리에서만 유효한 RF 기반의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과 달리 수 미터(m) 이상의 거리에도 손실 없이 에너지를 전달하는 기술이다.
 
반도체 광증폭기에서 만들어진 인체에 무해한 적외선을 사용해 높은 출력을 내는 동시에 사용하는 파장 대역에 따라 다수의 전자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다.
 
이 기술은 지난해 5월 광학 분야의 저명 학술지인 옵틱스 익스프레스(Optics Express)지에 논문으로 게재된 바 있다. 세종대는 논문 발표 이후 세계 유수의 첨단 IT 기업들로부터 기술에 대한 문의와 협력 제안을 받고 있으며, 해외 특허 출원도 마쳤다. 
 
하진용 교수는 “이번 특허 등록으로 최근 화웨이가 발표한 레이저 기반의 스마트폰 충전 기술에 대해 순수 국내 기술로 대응할 수 있는 길이 생겼다”라고 밝혔다.
 
하 교수는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후 하버드 의대 웰만 광의학 센터에서 박사 후 연수과정을 밟았으며 2013년 세종대에 부임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종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