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공사, 도색봉사로 지역사회 안전도 제고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0/28 [08:02]

새만금개발공사, 도색봉사로 지역사회 안전도 제고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0/28 [08:02]

사진=새만금개발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이하 공사)는 27일 오후 임직원 약 20명이 참여한 가운데 '따뜻한 새만금, 살기좋은 전북 만들기’라는 슬로건 아래 지역사회 안전도 제고를 위하여 군산 시내 일부지역을 도색했다. 
 
이번 활동은 전북사회복지협의회 주관 전문봉사단 공모에 선정되어 추진이 성사된 사업으로, 공사는 방치된 건물의 외벽을 도색하고 편안한 분위기 조성을 위한 벽화를 그려, 관리되지 않은 환경으로 인한 위험 발생도 및 지역민들의 불안감을 낮췄다. 
 
군산시의 협조를 받아 선정한 활동지인 수송동 의정경로당(진포3길 24-1)은 인근에 유치원과 초등학교 등이 위치하여 학생들이 매일 이용하는 환경 개선에 대한 수요가 큰 곳이다.
 
강필문 사장은 “밝고 안전한 환경은 생활의 중요한 요소이다”며,“코로나19로 어두워진 마음을 조금이나마 밝힐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