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무역협회, ‘메르세데스 벤츠 본사와 국내 스타트업 간 1대1 화상 밋업’ 개최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2/15 [08:09]

한국무역협회, ‘메르세데스 벤츠 본사와 국내 스타트업 간 1대1 화상 밋업’ 개최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2/15 [08:09]
 

 사진=한국무역협회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14일 삼성동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메르세데스 벤츠(Mercedes-Benz) 본사와 국내 스타트업 간 1대1 화상 밋업’을 개최했다.
 
무역협회는 지난 6월 개최한 ‘넥스트라이즈 2020, 서울’(NextRise 2020, Seoul) 행사에 메르세데스 벤츠 본사를 초청해 국내 모빌리티 스타트업 5개사와 밋업을 추진한 바 있다. 이후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 평가한 메르세데스 벤츠에서 신기술 개발 등을 위해 함께 협력할 스타트업 소싱을 요청하며 이번 행사가 마련됐다.
 
이날 밋업에는 소프트웨어 개발 전 UI(인터페이스)·UX(사용자 경험)를 설계하는 프로토타이핑 툴 개발사인 스튜디오씨드코리아, 시선추적 기술을 활용한 무안경 3차원 모니터를 개발한 모픽, 고성능 서버나 클라우드 없이 인공지능(AI)를 구동할 수 있는 솔루션을 보유한 노타, 차량용 페인트 보호필름의 스텍, 차량 내 독립 음장구현 시스템을 지닌 에스큐그리고 등 국내 스타트업 5개사가 참가했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온라인 밋업을 통해 먼저 이들 스타트업의 기술력을 검토하고 각 솔루션을 필요로 하는 내부 비즈니스 유닛과 연결해 기술 실증을 위한 개념증명(PoC, Proof-of-Concept)에 나설 예정이다. 이후 PoC 결과에 따라 본격적으로 사업협력에 나선다.
 
조상현 무역협회 스타트업글로벌실장은 “스타트업의 글로벌 스케일업을 위해 실증 PoC 프로세스 도입하는 등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협력 방식을 계속 다양화하고 있다”면서 “메르세데스 벤츠 본사와 직접 협력하는 이번 밋업에서 좋은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협회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무역협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스타트업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