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콜라 전 세계 직원 2200명 감원 '코로나 19 구조조정'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0/12/18 [16:25]

코카콜라 전 세계 직원 2200명 감원 '코로나 19 구조조정'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0/12/18 [16:25]

사진=AP/뉴시스


[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코카콜라가 전 세계에서 2200명을 감원할 것으로 전해졌다.
 
17일(현지시간) CNBC 등에 따르면 코카콜라가 코로나19 대유행 여파로 인한 구조조정 계획의 일환으로 미국에서 1200명을 줄이는 것을 비롯해 전 세계 직원 2200명을 감원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번 미국 내 감원 규모는 미국 노동력의 12%에 해당하는 규모이며 퇴직금 규모는 총 3억5000만달러(약 3846억원)~5억5000만달러(약 6045억원)로 추산되고 있다.
 
앞서 코카콜라는 지난 8월 미국, 캐나다, 푸에르토리코 등에서 약 400명의 직원에 대한 명예퇴직을 진행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코카콜라는 지난해말 기준으로 전세계 8만6200명의 직원을 두고 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익성이 악화됐다. CNBC는 "코로나19 여파로 3분기 순매출이 9% 감소했다"면서 "코카콜라 매출의 절반이 가정 이외의 식당 등에서 나온다"고 밝혔다.
 
코카콜라는 구조조정과 포트폴리오 축소 계획과 함께 판매가 부진한 음료 생산을 중지하고  5개 글로벌 마케팅 리더십 팀과 협력할 지역에 초점을 맞춘 새로운 사업부서도 설립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