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대구시 달성군에 달성지점 신설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1/08/11 [08:51]

기술보증기금, 대구시 달성군에 달성지점 신설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1/08/11 [08:51]
 

사진=기술보증기금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대구광역시 달성지역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원활한 기술금융지원을 통한 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달성지점을 신설하고, 11일(수) 개점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달성지역 국민의 힘 추경호 의원을 비롯하여 정윤모 기보 이사장, 구자학 달성군의회 의장, 김한식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권대수 대구테크노파크원장 등 유관 기관 관계자와 지역기업인 등이 참석했다.
 
달성군은 달성국가산업단지, 대구테크노폴리스, DGIST(대구경북과학기술원) 등 다수의 산업단지와 연구소가 밀집되어 있어 R&D 인프라가 탄탄하고 인구 유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대구의 대표적인 성장지역이다.
 
기보는 달성군 화원읍에 달성지점을 마련하고 달성군을 주 관할구역으로 하여 그동안 원거리에 위치한 영업점을 이용해 왔던 이 지역 중소기업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신속한 금융지원을 펼쳐 기술금융지원 활성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개점 행사에 참석한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달성군은 낙동경제권 거점도시, 매력 있는 스마트 도시, 미래산업 선도도시라는 계획하에 첨단기업들을 키워내고 있는 대구에서 가장 역동적인 도시”라며, “이번 달성지점 개점을 계기로 달성군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뒷받침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EP
 
lsg@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석균 부장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기술보증기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