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소셜벤처와 함께 굿즈 제작

황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21/11/01 [16:24]

현대해상, 소셜벤처와 함께 굿즈 제작

황채원 기자 | 입력 : 2021/11/01 [16:24]

사진=현대해상


[
이코노믹포스트=황채원 기자] 현대해상은 'ESG 소셜벤처 공모전'을 통해 선정한 소셜벤처 기업들과 함께 사회적 가치를 반영한 굿즈를 개발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활동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지난 7월 현대해상은 소셜벤처의 가치창출을 돕고 지속적인 협업을 도모하기 위해 '제1회 ESG 소셜벤처 공모전'을 개최했다. 공모전에는 각종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와 사업 모델을 보유한 다수의 소셜벤처가 지원했다. 그 중 공정한 심사를 통해 제리백, 크리에이터스랩, 터치포굿의 3개 업체를 최종 선정했고 현대해상은 이들과 협업해 ESG 가치를 반영한 굿즈를 공동개발했다.

'제리백'은 빛반사 보행안전 굿즈를 개발했다. 버려지는 옥외광고물을 재활용하고 빛반사 소재를 사용하여 쓰레기를 줄임과 동시에 보행자 안전을 돕는 제품이다. '크리에이터스랩'은 놀이형 슈가클레이 키트를 개발했다. 과잉 생산된 자연재료로 만들어진 슈가클레이로 현대해상의 캐릭터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ㅎㄷㅎㅅ(현대해상 초성을 의미) 감정키트'는 어린이들이 즐겁게 놀이하고 먹을 수도 있는 제품이다.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기업 '터치포굿'은 버려지는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DIY 줄넘기 세트'를 개발했다. 깨끗이 세척한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비즈로 직접 줄넘기를 만들어 보고 운동도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현대해상은 소셜벤처와 함께 만든 다양한 굿즈를 신규고객 이벤트 및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가 주축이 되는 사회공헌활동 등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EP

 

hcw@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황채원 취재부 기자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