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농업재해대책 상황실’ 운영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2/06/27 [12:24]

시흥시, ‘농업재해대책 상황실’ 운영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2/06/27 [12:24]

사진=시흥시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태풍·집중호우·폭염 등 자연재난에 대한 농작물 및 농업시설 피해 최소화를 위해 여름철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을 오는 10월 15일까지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은 시흥시농업기술센터 내 4개 반(총괄지원·기반시설·현장대응·현장기술지원반) 총 48명으로 편성해, 농업시설 사전 점검과 예방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재해발생 시 이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마련했다.
 
기상청은 올여름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나, 지역 차가 크고 짧은 시간에 많은 비가 내리는 국지성 집중호우로 피해가 우려된다고 전망한 데다, 가을 태풍(9~10월) 발생 빈도 증가 추세로 인해 철저한 대비가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따라서 시는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상습 침수 농경지의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는 등 여름철 재해 대응 태세를 갖춰 농업인의 시름을 덜어줄 계획이다.
 
지난 23일 장마철 대비 농작물 예찰 및 수문 개방 사전점검을 실시한 이석현 시흥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가뭄은 해소될 것으로 보이지만, 이제는 집중호우와 태풍 등 여름철 재해에 본격적으로 대비해야 할 시기인 만큼, 사전 예방에 최선을 다해 농작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석균 부장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