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ek Fortune]행운을 부르는 주간 운세!!

▶토끼띠=서광이 눈앞에 있다. 1, 4, 6월생 언행을 조심하라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8/05 [12:34]

[Week Fortune]행운을 부르는 주간 운세!!

▶토끼띠=서광이 눈앞에 있다. 1, 4, 6월생 언행을 조심하라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8/05 [12:34]

 

▲ [이코노믹포스트 DB]


▶쥐띠
개미 같은 부지런함과 뱀 같은 지혜로 오늘의 시련을 넘기라. ㄱ, ㅂ, ㅈ 성씨 북쪽에 내 사정을 들어줄 자가 있다. 1, 3, 8월생 형제간 우애가 깨질까 두렵구나. 힘든 일엔 형제뿐이다. 우애를 돈독히 하라. 심신이 편하면 사업 진행 또한 길하다.

▶소띠
 사소한 일로 감정을 앞세우다 법정에 갈 수 있다. 양보심으로 잘 넘기라. 3, 4, 6월생은 경쟁자는 멀리 있지 않다. 그러나 지혜 앞에 경쟁자는 있을 수 없다. 황소 같은 고집을 버리고, 슬기롭게 대처하라. 남쪽이 길하다. 파란색, 오렌지색이 행운을 준다.

▶범띠
 물은 고이면 썩어버린다. 돈은 돌아야 가치가 있다. 자만하지 말고, 딱한 사람에게 조금이라도 힘이 돼주라. 1, 5, 8월생은 동서로 분주하나 계획은 차질이 있겠다. 가족과 협조해 그 일을 꼭 하라. 닭, 돼지띠가 힘이 된다.

▶토끼띠 
서광이 눈앞에 있다. 1, 4, 6월생 언행을 조심하라. 다 된밥에 재 뿌릴까 염려된다. ㄱ, ㅊ, ㅁ 성씨 앞으로 일어날 일을 충분히 대비해둬야 어떠한 난관에 봉착해도 지혜롭게 해결할 수 있다. 외길만 생각하지 말라.
 
▶용띠
일이 계획한 대로 잘 안 된다고 낙심하지 말라. 오후에 기쁜 소식이 있겠다. ㄱ, ㅂ, ㅇ 성씨는 거래처와 대립할 수 있다. 참을성을 가지라. 3, 7, 10월생 기다리던 승진이나 경사가 있다. 꽃이 피면 열매를 맺듯 결실의 때가 왔다. 

 

▶뱀띠
 ㄷ, ㅂ, ㅎ 성씨 자신만만해 하다 예기치 않는 일이 생긴다. 재물, 이성 등으로 인해 망신을 당할 수 있다. 침착하게 처신하라. 1, 5, 9월생은 무엇이든 신중히 처리하라. 과욕을 버리고, 분수를 지키면 좋다. 애정은 마음껏 사랑하라.     

▶말띠
 생각한 일이 늦어진다고 서두르지 말라. 산에서 물을 찾지 말고, 계곡에서 찾자. 4, 7, 9월생은 물소리가 들리는 남쪽이 좋다. 소원 성취한다. ㄷ, ㅅ, ㅊ 성씨는 주변이 어수선하더라도 침착하게 내 일만 처리하라. 개, 소띠가 귀인이다.
   
▶양띠
 자본이 없어도 과감히 추진하면 생각보다 내 진실과 재능으로 빛을 볼 수 있다. ㄱ, ㅍ, ㅎ 성씨는 동쪽에 도울 사람 있으나 이성으로 생각하지 말고 사업적으로만 생각하라. 1, 7, 9월생은 힘든 일을 아내와 의논하면 지혜를 얻는다.

▶원숭이
 경쟁보다 협조가 필요할 때다. 남의 것을 탐내지만 말고 상부상조하라. 2, 3, 11월생 서쪽 사람의 달콤한 말에 속아서는 안 된다. ㅊ, ㅍ, ㅎ 성씨 계약은 내일로 미루면 좋겠다. 닭, 돼지, 뱀띠가 내게 귀인이 된다. 투기를 삼가라.

▶닭띠
 막중한 일이 앞에 있으니 신중을 기해 처리하라. 윗사람 조언은 천금보다 낫다. 4, 10, 12월생은 자립은 어렵다. 동업하라. ㄷ, ㅂ, ㅇ 성씨 친지나 친구와 재물로 인해 불편한 일이 생길까 두렵다. 상대를 존중하고, 내 고집을 버리면 답답한 일이 풀린다.

 

▶개띠
 타인을 힘으로 제압하려만 하지 말고 인내로써 극복하면 만사가 대길하다. 노력하고, 지혜를 가지라. 2, 3, 10월생 동북쪽에서 손님이 온다. 푸른 초목이 있으면 평화의 낙원이 되겠는데 땅은 있으나 여건이 맞지 않는다. 그렇다고 한탄하지 말라. 노력 없이 결실은 없다.
    
▶돼지띠
 메마른 땅에서 만물이 소생하는 것은 봄이 오고, 단비가 와서다. 생업이 잘되는 것은 내 재능이고, 식구들이 노력해서다. 화합하면 더욱 번창하리라. 7, 8, 9월생은 미색, 노란색을 피하라. ㄱ, ㅊ, ㅎ 성씨는 신용이 재산이니 약속을 지켜야 한다. 북방에 힘이 돼줄 자가 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