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설 맞아 지역 소외계층 '온누리상품권·명절 선물' 지원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2/01/26 [15:01]

부산항만공사, 설 맞아 지역 소외계층 '온누리상품권·명절 선물' 지원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2/01/26 [15:01]
 

사진=부산항만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부산항만공사(이하 ‘BPA’, 사장 강준석)는 26일 설을 앞두고 ‘사랑 나눔 행사’를 통해 항만 인근 지역 소외계층에 3천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과 명절 선물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BPA는 2013년부터 매년 명절마다 지역 취약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사랑 나눔 행사를 열고 있다.
 
올해는 부산항 인근의 복지관·고아원·미혼모시설·부산YWCA 새터민지원센터 등 14개 복지시설에 온누리상품권을 기부하고, BPA 후원 아동 18명에게는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BPA 강준석 사장은 “이번 사랑 나눔 행사가 소외된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석균 부장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부산항만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