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서울시 中企·소상공인 현안과제 전달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3/10 [12:47]

중기중앙회, 서울시 中企·소상공인 현안과제 전달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1/03/10 [12:47]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0일(수) 중소기업중앙회에 방문한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에게 중소기업·소상공인 현안 정책과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날 더불어민주당에서는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를 비롯한 이낙연 선대위원장, 김경만 중소기업특별위원장과 오영훈 의원, 이수진 의원, 강선우 의원, 고민정 의원이 참석하였으며, 중소기업계에서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권혁홍 중기중앙회 수석부회장, 황인환 서울자동차정비업협동조합 이사장 등 서울지역 업종별 중소기업·소상공인 대표, 스마트공장 대표, 스마트상점 대표 등 40여명이 참석하였다. 
 
이 날 현장에서는 중소기업·소상공인 대표들의 △서울시 재난지원금 사각지대 모니터링 및 지원 △소상공인 사회안전망 지원대상 확대 △서울시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계획 수립·반영 △협동조합 기능활성화 위한 공동사업 매칭 지원 △중소기업 산업안전 및 보건 시설 설치·교체 등 지원 △시민과 상권 활성화 위한 용산복합문화공간 조성 △미래 자동차 애프터마켓 복합단지 구축 등의 건의가 있었다.
 
현장건의 외에도 「코로나19 극복, 활력회복 서울!」, 「협동조합 도시, 서울!」, 「중소기업 친화형 도시, 서울!」, 「도심 재생, 새로운 서울!」 을 위한 다양한 지역 현안을 담은 ‘다시도약! 중소기업&서울! 중소기업·소상공인 현안과제집’을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에게 전달하였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서울시가 세계 중심 도시로 발전하는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함께 참여하고, 성장하는 중소기업 특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당부한다”며,  “코로나 팬데믹 장기화로 불확실한 환경 속에서도 경영을 이어가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하루 빨리 위기를 극복하고 코로나 이후를 대비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공감할 수 있는 좋은 정책을 많이 만들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